베이비빌리메인로고
콘텐츠 상세 이미지

아기의 건강한 신호 '태동' 언제 느낄 수 있어요?

조회 373,917

새로운 생명이 찾아온 만큼 참 많은 새로운 것들을 경험하게 되는 임신🤰! 그러다 어느 순간 ‘똑똑’ 노크를 하며 ‘나 여기 있어요!’라고 귀여운 인사를 하는 내 안의 작은 분신을 실감할 때면 설렘과 기쁨🥰, 그리고 걱정도 몰려오곤 해요. 아기의 건강한 신호, 태동에 대해 알아볼까요?


태동은 언제 느낄 수 있나요?

흔들리는 물 컵 속에서~ 우리 아기 느껴진 거야~

5개월만 기다려주세요!

대략 임신 18주 정도, 임신 5개월쯤 임신 중 태동을 느낄 수 있어요. 보통 임신 초기에는 못 느끼고 임신 중기에 태동👶을 처음 경험할 수 있습니다. 임신 경험이 있다면 복벽이 늘어나 있기 때문에 좀 더 빠른 시기에 태동을 느낄 수 있어요. 

그리고 엄마가 배고프면 아기도 배고프기 때문에 태동이 줄어들 수 있다고 해요. 아기가 씩씩💪하게 움직이길 원한다면 엄마가 부지런히 맛있게 식사를 해주셔야겠죠?

태동 느끼기

6개월 무렵, 아기가 자라면서 움직임도 점점 활발해집니다. 이때 엄마가 느끼는 태동도 점점 강해져요. 아기가 자궁벽을 콩콩 손🖐과 발🦶로 부딪칠 때마다 진동이 전달되기 때문이죠. 이 시기에는 아빠 뿐만 아니라 주변 친구들도 엄마의 배에 손을 조심스레 갖다 대보면 꼬물이의 움직임을 느낄 수 있어요. 

태아는 나름대로 자신의 자리를 정해두고 거기에서만 움직이는 경우도 있지만 움직임이 활발할 때는 엄마의 배꼽 위까지 올라와 자유롭게 헤엄치며 엄마에게 존재감을 표출해요. 엄마도 보다 명확하게 아기를 느낄 수 있어요.


태동으로 아기를 체크할 수 있어요!

매일매일 췍췍!

시간당 태동 '자각 태동'

태동은 아이가 건강히 잘 놀고 있다는 것을 알려주는 신호죠! 임신 중 느끼는 시간당 태동을 '자각 태동'이라고 하는데, 보통은 10분에 2번 정도 느껴져요. 하지만 아기마다 움직이는 정도와 빈도 수가 다 다르기 때문에 임신 중 검진 시 아무 이상이 없다면 걱정하지 않으셔도 되지만 임신 후기인 30주 이후에 태동이 하루 20번 미만이거나 단위 시간당 3회가 안되는 태동이 이틀 이상 지속된다면 병원🩺에 방문하는 것이 좋아요.

태동으로 아기의 상태를 확인하세요

또한, 태동이 평소와 다를 경우, 태아의 움직임이 활발한 밤에 배에 손을 대고 집중하여 아기의 움직임을 확인해보세요. 그래도 뭔가 태동이 느껴지지 않는다면 이 역시도 병원에 가야 해요. 탯줄이 목에 감기거나 혈액 순환🩸이 좋지 않아 자궁 안에서 태아가 사망하는 경우가 있기 때문이에요.


오롯이 느끼는 태아와 엄마의 순간들

지금 이 순간~ 마법처럼~

아기 관찰하기

임신 후기 초반, 그러니까 임신 7개월 때는 아기👶가 엄마 배꼽 위로 올라오고, 양수의 양이 가장 많은 시기라서 좀 더 넓은 범위에서 아기를 느낄 수 있어요. 요리조리 엄마 배 속을 자유롭게 움직이며 혼자서 세상 재밌게 움직이는 때랍니다. 이때 산모의 피부가 얇은 편이라면 배가 톡!💓 튀어나오는 것을 눈으로 볼 수도 있어요. 

자다가도 놀라서 깰 수 있어요!

임신 8개월 차에 접어들면 태동을 그 어느 때보다도 분명하게 느낄 수 있답니다. 이때에는 아기가 머리를 아래쪽으로 자리 잡는데, 이 때문에 아기의 발길질로 가슴 쪽에 통증⚡이 느껴질 수도 있어요. 이 시기엔 아기가 발로 툭툭 차면 통증이 느껴질 정도로 태동이 강해지기 때문이죠. 

이후 9개월이 되면 태아가 발을 움직이는지, 손을 움직이는지 구분이 될 정도로 아기의 손, 발 움직임이 커지고 세져요. 자다가도 놀라서 깰 정도랍니다. 간혹 배 속을 날카로운 것이 찌르는 듯한 통증을 느낄 수도 있고, 아기의 딸꾹질👶💓이 계속해서 느껴질 수도 있지만 큰 문제는 아니니 걱정하지 않으셔도 돼요. 

배 속에서 재채기도 한답니다.

정말 귀여운 것은 아가가 크다 보니 배를 보면 아기의 손이나 발이 삐죽 튀어나와 있기도 해요. 아기가 ‘에취!’🤧하고 재채기를 하기도 해요. 엄마는 깜짝 놀라 ‘이게 뭐지?’ 하고 놀라실 수도 있어요. 이렇게 활발히 자신을 뽐내던 아기는 세상에 나올 날이 얼마 남지 않았을 때 쯤엔 나올 준비를 위해 엄마의 골반 쪽으로 영차영차 내려가기 때문에 태동이 잘 느껴지지 않을 수 있어요.

출산 후에는 이 태동의 시기를 그리워하는 엄마들이 많답니다. 소중한 우리 아기와의 교감, 베이비빌리 다이어리로 기록해두고 기억하면 더 좋을 것 같아요.📝

앱 아이콘

베이비빌리 앱 다운로드 받고
더 다양한 콘텐츠 글을 구경해보세요